작성일 : 09-09-04 09:18
사랑받는 아내가 되기 위한 10가지 제안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207  

사랑받는 아내가 되기 위한 10가지 제안

1. 가정의 상비약을 준비하라. 가장 큰 상비약은 칭찬과 격려이다.
아내의 말 한마디는 남편에게 살맛을 부여한다.
바가지를 긁는 것은 방축에서 물이 새는 것과 같다.

2. 생명의 요리사가 되어라.
키스는 한 순간이지만 요리는 영원하다. 불평과 짜증으로 요리하지 말라. 가장 좋은 양념은 사랑과 감사하는 마음이다. 가족들의 입맛을 사로잡지 못한다면 아예 사표를 써라.

3. 얼굴에 미소를 띄워라. 미인계가 아니라 미소계를 써라.
이 세상이 눈물과 절망의 골짜기라면 미소는 절망의 골짜기에 띄워놓은 무지개와 같다. 미소로 소망의을 심어주어라.

4. 고객감동의 서비스 정신으로 살아라. 고객만족만 가지고는 안 된다.
남편을 왕으로 만들어라. 그러면 나는 저절로 왕비가 된다. 대접받고자 하는대로 대접해주어라.

5. 남편만의 시간을 주라.
모든 남자는 '동굴'을 가지고 있다. 남자들은 자신만의 '동굴'에서 휴식을 취하는가 하면 상처를 치료하기도 한다.

6. 남편의 자존심을 세워 주어라.
한번 입게된 상처는 회복이나 불가능 하다. 남편을 하늘이 아니라 하늘 이상으로 모셔라. 남편을 어떤 경우에도 비교하지 말아라. 남자가 가장 듣기 좋아하는 말은 "역시 당신이야!" 이 한마디다. 그 외에는 어떤 말도 하지 말라.

7. 남편을 돈주머니로 여기지 말라. 남편은 대표이사가 아니다.
남편을 지위나 수입으로 평가하지 말아라. 정신적 지주 이어야 한다. 생활비를 받을 때마다 '성은이 망극하다'는 식으로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라.

8. 남편의 성적, 정서적 요구를 무시하지 말아라.
지혜로운 아내는 남편의 욕구를 안다. 가장 큰 징벌은 "욕구불만"이다. 채워지지 않은 욕구는 폭력만을 남긴다. 기다리지 말고 먼저 다가가라.

9. 남편과 취미생활을 같이 하라.
머리 속에 아내가 없으면 이미 남남이다. 같이 나누어야 할 일을 잠자리만이 아니다. 남편을 혼자 내버려주지 말라. 남편과 더불어 같이할수 있는 시간과 공간의 무대를 넓혀라.

10. 친정보다 시댁을 우선하라.
시댁을 돕는 일에는 군말을 말라. 친정과 비교말고 최선을 다하라. 친정은 그 다음의 문제다. 진심으로 시댁을 위하면 남편은 당연히 친정문제를 책임져준다.